시흥 폐차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삼세판 조회 9회 작성일 2021-07-27 00:20:10 댓글 0

본문

고물 보기를 보물 보듯 하라! 폐차장의 재발견 '자동차 해체'

사고 혹은 노후를 이유로 자동차가 향하는 마지막 종착지 '폐차장'

폐차되는 차량의 95% 이상을 재활용한다는 이곳은 에어컨 냉매와 각종 오일을 회수 후, 부품 해체를 하는 섬세하고 세밀한 작업이 한창이다. 빡빡한 스케줄에 맞춰 심야까지 이뤄지는 폐차의 모든 것! 그 고군분투의 현장을 찾아가 본다.

비좁은 차고지에 버스 또 증차…경기 시흥시의 '탁상행정'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비좁은 차고지에 버스 또 증차…경기 시흥시의 '탁상행정'

[앵커]

경기 시흥시가 차고지도 제대로 갖추지 못한 마을버스 회사에 잇따라 버스를 증차해줘 주민 불편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차고지 부족으로 마을버스들은 도로에 불법 주차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강창구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시흥의 한 마을버스 차고지입니다.

버스 7~8대밖에 주차할 수 없는 공간임에도 마을버스 14대가 운행 중입니다.

이로 인해 밤만 되면 인근 도로가 불법 주차된 버스들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인근 주민들은 소음과 매연에 시달리고 교통사고 위험에 노출돼 있습니다.

{인근 주민} "도로와 인도에 차를 대서 보행하는 분들이 불편한 사항이 많습니다. 차를 좁은 공간에 대서 매연이 많이 나오고…"

실제로 마을버스 차고지 면적은 600여㎡, 기사 휴게실과 사무실 등으로 사용되는 컨테이너를 제외하면 공간이 턱없이 협소한 상황입니다.

하지만 시흥시는 중형버스 25대까지 주차할 수 있는 차고지로 인가했습니다.

{경기 시흥시 담당 공무원} "25대는 면적으로 쪼개는 거예요. 토지의 전체 면적을 갖고 하는 거죠."

현재 해당 마을버스 차고지에는 세차나 정비 등에 필요한 부대시설도 없습니다.

더욱이 해당 토지의 지목은 농지인 데다 1종 전용 주거지역이어서 차고지 인가도 애초 불가능한 곳입니다.

그런데도 시흥시는 재작년 4대에 이어 최근 5대를 증차해줬고 차고지를 시내버스들이 이용하는 공영차고지로 이전키로 해 반발을 사고 있습니다.

{이형태 / 시흥교통 노조 부지부장} "우리도 협소해서 여러가지 문제점이 많이 대두되고 있는데… 결국은 우리에게 나가라고 하는 거나 마찬가지입니다."

주차공간은 턱없이 부족하고 법정 부대시설도 갖추지 못한 버스업체에 시흥시가 잇따라 버스를 증차해줘 특혜 의혹마저 일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강창구입니다.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
https://goo.gl/VuCJMi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
http://www.yonhapnewstv.co.kr/

이런곳 이렇게 하면 그냥 대형사고 입니다 폐차 대파손~ 아차 하는 순간 일어나는 자동차사고 경각심을 가지고 이 영상 시청 바랍니다 k3 사고 폐차 마이티렉카 구난영상

강뚝을 달리던 승용차가 미처 앞에 쌓여진

돌무더기를 못보고 전복되었다

그냥 대형 사고로 이어지는 하천 뚝 자동차 전복 사고

#하천사고 #전복사고 #렉카

... 

#시흥 폐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81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heif-cn.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