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도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오늘도해피 조회 5회 작성일 2021-03-20 22:44:00 댓글 0

본문

명지국제신도시 초등생 2배 ↑..과밀학급 골치 (2020-09-21/부산MBC뉴스/뉴스투데이부산)


==================================
* 부산MBC 뉴스제보 ☎ 051-760-1111
* 부산 MBC 카카오톡 제보ID : bsmbc
==================================
* 좋아요 엄지척 버튼과 구독 버튼을
꼭 눌러주세요...... ^^
* 우측 상단에 종 그림이 알람버튼 입니다.
눌러서 켜놓으시면 생방송 알람이 갑니다.
==================================
* 부산MBC 홈페이지
https://www.busanmbc.co.kr
-------------------------------------------------
* 부산MBC 유튜브
http://bit.ly/2Xhtdgt
-----------------------------------
* 부산MBC뉴스 페이스북
https://bit.ly/2QEOmdB
--------------------------------------------------
* 부산MBC 뮤직월드 Official
http://bit.ly/2xcJoMw
------------------------------------
• 부산MBC 굿닥터in부산병원
http://bit.ly/2kzMzLz
-----------------------------------
* 부산MBC 만국유람기 (여행)
http://bit.ly/2pYoLQA
----------------------------------------
• 부산MBC MCN 채널
(마봉춘 스튜디오)
http://bit.ly/3026wd7
--------------------------------------
* 부산MBC 스포츠마니아TV
http://bit.ly/2lMlJQr
----------------------------------------
=================================
#부산뉴스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부산mbc #부산문화방송 #부산엠비씨
=================================

[중점] '명지 국제 신도시'도 곳곳 침하...동북아 허브에 '빨간불' / YTN

[앵커]
YTN은 부산신항 일대의 지반침하 현상을 연속보도하고 있습니다.

이번엔 두 번째로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의 심각한 지반 침하 현상을 보도합니다.

명지국제신도시는 동북아 중심 국제 업무 시설과 외국 기업인 등 주거 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인데 때문에 지반침하는 더욱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김승재 기자가 그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기자]
'명지국제신도시'는 부산신항과 더불어 부산-진해 자유무역구의 5대 개발 지역 가운데 하나입니다.

동북아 중심 국제 업무 시설과 주거 시설 조성이 목표입니다.

지난 4월 22일 새벽 1시쯤 명지신도시의 횡단보도 앞 도로가 지름 15m, 깊이 1.6m 규모로 폭삭 내려앉았습니다.

도로가 침하 하면서 상수도관이 파열돼 물이 터져 나왔고, 부근 교차로 교통신호등이 15도가량 기울기까지 했습니다.

침하 사고 두 달이 되도록 도로 한쪽 3개 차선은 완전통제돼 있습니다.

이처럼 지반침하 현상이 발생하면서 옆에서 원룸과 오피스텔을 건설하고 있는 시공사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연약지반을 다지기 위해 막대한 비용을 추가로 지불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통제된 도로를 보면 마치 밭이랑처럼 높게 솟아 있습니다.

측정 결과 도로가 60cm나 가라앉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침하가 전방위적으로 발생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옥치남 / 연약지반 설계자문회사 대표 : 이런 땅을 괜찮다고 준공 처리해서 국민들이 사용하도록 했다고 하면 이것은 국가가 문제죠. 행정관서에서는 일어날 수 없는 일입니다.]

명지신도시에 위치한 부산지검 서부지청.

2017년 10월 건물 완공 직후부터 가라앉기 시작해 1년 반이 지난 지금도 청사 곳곳에서 침하 현상을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건물 입구 쪽 침하 정도를 1차 측정했더니 30cm가량 가라앉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명지신도시 역시 부산신항과 마찬가지로 연약 지반 위에 조성되고 있어 지반을 단단하게 다지는 작업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정성교 / 동아대 토목공학과(연약지반연구실) 교수 : (연약지반에) 과도한 침하가 나서 공사가 지연되고, 그래서 공장들이 떠나가버려 근본적으로 부산 경제에 결정적인 타격을 미치게 됐습니다.]

부산신항 배후단지에 이어 명지국제신도시까지 심각한 지반침하 현상이 확인되면서 부산-진해 자유무역구의 안정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YTN 김승재[sjkim@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1908130038459678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중점] "명지국제신도시 연약지반 개량 부실...계속 침하" / YTN

[앵커]
YTN은 부산신항 일대 지반침하 문제를 집중 보도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최근 침하가 잇따르고 있는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내 명지국제신도시의 지반침하를 조사, 분석한 결과를 전해드립니다.

명지신도시에서의 지반침하 현상은 장기적으로 계속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김승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4월 22일 새벽 대규모로 폭삭 주저앉은 부산 명지국제신도시의 도로.

최근 대한토목학회는 침하 현장 부근에서 지반이 어떠한 상태인지 계측한 조사 보고서를 냈습니다.

이 보고서의 계측 데이터를 연약지반 설계 전문가가 분석한 결과 연약지반의 배수공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아직도 물을 머금은 상태로 조사됐습니다.

분석 도표에 표기된 'N치'란 흙의 연경도, 즉 단단함 정도를 나타내는 기준치입니다.

푸른 실선은 현재 상태, 그리고 붉은 점선은 연약지반 배수공사가 정상적으로 됐을 때의 N치입니다.

빗금 친 부분이 여전히 물을 머금고 있는 부분으로 정상 수준의 30~40%밖에 물이 빠지지 않았다는 분석입니다.

결국 지반에 남아있는 60~70%의 물이 앞으로도 계속 빠져나가면서 장기간에 걸쳐 침하가 계속될 가능성이 큽니다.

[옥치남 / 연약지반 설계 자문회사 대표 : (이 상태라면)각종 오수관, 하수관, 가스관, 이런 것들을 매설했을 경우 고정된 지점과의 단차(높낮이차)로 인해 계속적으로 하자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죠.]

부산지검 서부지청 신청사와 부산신항 웅동 배후단지에서 확인된 심각한 지반침하 문제 역시 모두 연약지반 배수공사를 제대로 하지 않아 발생하는 문제일 가능성이 큽니다.

[지호열 / 연약지반 개량공사 전문가 : 공기가 총 3년이니까 연약지반 개량은 1년 반 만에 마쳐라. 그리고 나머지 1년 반 동안 부지 조성을 끝내라. 그럼 쫓길 수밖에 없다 이거죠.]

싱가포르와 일본 등 국토 상당 부분이 연약지반인 국가들은 지반 공사가 잘못됐을 경우 어떤 피해로 이어질지 잘 알기에 답답할 정도로 꼼꼼하게 연약지반 공사의 모든 과정을 관리 감독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눈에 안 보이는 땅속 일이고 당장 가시적 피해가 없다는 이유로 연약지반 개량공사를 대충 대충해왔습니다.

그리고 그 피해가 지금 곳곳에서 확인되고 있습니다.

YTN 김승재(sjkim@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190814003137898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국제신도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114건 5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heif-cn.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